효정축제: 무너질 수 밖에 없어보였던 부부사이가 기적같이 회복되었습니다 > 간증

본문 바로가기

간증

효정축제: 무너질 수 밖에 없어보였던 부부사이가 기적같이 회복되었습니다2020-02-12

본문

[경기교구, H.H.(36만가정, 40대, 여)]
 “이번 ‘2020 천지인참부모 성탄 100주년 및 천주성혼 60주년 기념 효정축제’의 큰 은사 속에 드디어 저희 가정도 430가정 8줄기 조상축복식을 완료하여 확인증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. 20년 걸린 그 동안의 많은 추억이 생각났고 그때 그때마다 천보섭리를 통해 정리하고 다시 출발하고 정말 천보섭리가 죽어가는 저를 많이 살려주었고 오로지 감사하다는 생각만 듭니다. 천보역사가 없었다면 지금 저도, 제 가정도 없었을 겁니다. 

 이번에 시부모님 가정이 지난 과거 참으로 어려움이 많으셨습니다. 인간의 힘으로는 풀지 못한 어려운 관계셨습니다. 430가정 완료한 7일아침 그 동안 마음의 문을 닫고 계셨던 시아버님께서 마음의 문을 여시고 먼저 사과를 해 오셨고 시부모님께서 다시 새출발 하실 것을 맹세 하시는, 저희 가정으로서는 대사건이 일어났습니다. 그날 아침 받은 맥콜로 3가정이 함께 기쁨의 건배를 했고 사랑나무 앞에서 기쁨의 가족사진을 찍었습니다. 무너질 수 밖에 없어보였던 부부 사이가 기적같이 회복해가는 모습에 너무나 감사했습니다.” 

(‘2020 천지인참부모 성탄 100주년 및 천주성혼 60주년 기념 효정축제’ 참석)